콘텐츠목차
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0701813
한자 漢拏山燒酎
영어음역 Jeju Hallasan Soju
영어의미역 Jeju Hallasan Soju
분야 생활·민속/생활
유형 음식물/음식물
지역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옹포리 396[한림로 555]
시대 현대/현대
집필자 허남춘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성격
재료 고구마 주정|물|올리고당

[정의]

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에서 생산되는 희석식 소주의 상표명.

[연원 및 변천]

1950년 11월 제주시 삼도 2동(제주시 북초등학교 북쪽)에서 현성호가 탁주·제제주 생산업체 호남양조장을 창업하였다. 1955년 현정국이 한일양조장으로 상호를 변경하고, 그 해 1월 ‘한주’라는 소주를 출시하였다가, 3월 ‘한일’로 상호를 변경하였다.

1970년 정부 시책으로 귀일(하귀), 명월(한림), 왕자(서귀포), 천일(표선), 남일(성산포) 등 5개 양조장을 단일 공장으로 통합하고, 제주소주합동제조주식회사를 설립하였다. 1976년 (주)한일을 설립하고 본사와 공장을 한림읍 옹포리로 이전하였다.

1992년 현승탁이 대표로 취임하였고, 1993년 ‘한라산 소주’를 출시하였다. 그 후 ‘허벅’, ‘백록담’, ‘한라산물 순한소주’ 등을 출시하였다. 1999년 회사 이름을 (주)한라산으로 변경하였다.

(주)한라산은 2006년 현재 매출 250억 원, 종업원 74명, 연간 생산능력 10,800 KL(2홉 병 기준 3천 만 병), 지난 해 세금을 120억 냈고, 부가세 등을 포함 200억의 세금을 내는 중요한 기업으로 성장하였다.

[만드는 법]

희석식 소주가 주종을 이룬다. 고구마 주정에 약 78%의 물을 섞고 올리고당과 아스파라긴산을 첨가하여 제조한다.

[생활민속적 관련사항]

소주는 우리 일상에 가장 친숙한 술로 자리 잡고 있는데, 제주에서는 한라산 소주가 소주 시장의 약 92%를 점유하고 있다. 그 외에 집에서 담가 먹는 과일주를 위한 소주도 판매되고 있으니, 전통적 술과 의례의 틀을 크게 바꾸어 놓았다고 하겠다.

[의의와 평가]

한라산 소주는 일본과 미국, 브라질까지 수출되며 국제적인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. 한라산 소주는 이제 제주인의 술로 자리 잡았고, 관광객들에게도 제주의 맑은 물로 생산되는 깨끗한 맛의 술로 명성을 얻어가고 있다.

[참고문헌]
  • 한라산 소주(www.hallasan.co.kr)